CS CENTER

뉴스&미디어

뉴스&미디어 인천항만공사, 생산성혁신 지원사업 에스틸 등 최종 3개사 선정
2020-05-19 10:04:08

 

인천항만공사(IPA)는 인천항 중소협력기업의 생산성 향상 및 경쟁력 제고를 위한 '2020년 생산성혁신 파트너십'사업 지원기업에

 

㈜에스틸 등 3개 기업을 선정했다고 19일 밝혔습니다.

 

'생산성혁신 파트너십' 지원사업은 중소·창업기업의 제조·경영·기술·환경·안전분야의 역량강화를 돕고 필요한 경우

 

물품과 장비까지 지원하는 맞춤형 종합 컨설팅 사업으로, 올해는 그동안 IPA에서 추진해 온 '상생혁신 설비자금 지원사업'의

 

사업범위와 대상을 확장하여 기존 '중소기업 설비교체'에서 '중소·창업기업의 종합적 핵심역량 강화'까지 지원대상과 폭이

 

대폭 확대되었습니다.

 

IPA는 지난 14일, 모집공고를 통해 신청서를 제출한 중소기업 대상으로 자격요건 검증 및 사업계획, 인천항 이용실적, 고용실적 등

 

기업의 참여의지와 계량적 실적에 대한 평가를 진행하여 3개사를 최종 선정했으며 선정된 업체는 한국생산성본부와 협업해

 

생산성 혁신을 위한 개선과제를 발굴하고 공동성과 목표를 설정하게 되며, 이를 위한 기업당 1,500만원 상당의

 

컨설팅 및 장비구입 비용을 지원받게 됩니다.

 

인천항만공사 안길섭 일자리사회가치실장은 "생산성혁신 파트너십 사업은 다양한 분야에 대한 맞춤형 컨설팅을 통하여

 

중소기업이 혁신하고자 하는 분야에 대한 도움을 주기 위한 사업"이라며,

 

"앞으로도 중소협력사의 실질적 경쟁력 제고를 위한 동반성장 사업발굴에 힘쓰겠다"고 밝혔습니다.